구글 블로그는 잘만 꾸며 놓으면 홈페이지 하나 남부럽지 않습니다. 도메인 비용만 지불하면 내 홈페이지를 장만할 수 있을 정도니까요.

그런데, 독립 도메인에 연결하는 방법과 하위 도메인에 연결하는 방법이 다르다는 사실, 알고 계시나요?

많은 사용자 분들이 example.com 과 sub.example.com 연결 설정 방법이 달라 어려움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여기서 그 방법을 살펴 보겠습니다.

먼저, 독립 도메인 연결에 대해 알아 보겠습니다.



독립 도메인 연결
example.com 과 같은 독립 도메인을 연결하려면 먼저 도메인 등록기관에서 A 레코드 값 4개와 CNAME 레코드 값 2개를 추가해 주어야 합니다. 수정하기에 앞서 먼저 구글 블로그로 이동합니다.


1 단계 >> "구글 블로그 > 설정 > 기본 > 블로그 주소" 로 이동해서 <내 블로그에 타사 URL을 설정합니다.> 를 클릭합니다.


 

2 단계 >> 연결할 도메인을 입력합니다.



3 단계 >> 저장을 클릭하면 다음 그림과 같이 오류 메시지가 뜹니다. 아직 CNAME 값을 변경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CNAME 값은 도메인 등록기관에 접속해서 연결할 도메인의 레코드를 아래의 CNAME 값으로 변경해 주도록 합니다. 참고로 CNAME 값은 블로그 마다 약간씩 다릅니다.



아래는 도메인 등록기관 설정페이지 에서 설정한 그림입니다.



4 단계 >> 마지막 단계입니다. 독립 도메인은 아래 A 레코드 값을 추가로 설정해 주어야 합니다. 아래 ip 주소를 도메인 등록기관 설정 페이지에서 A 레코드 값을 추가해 주도록 합니다.


 216.239.32.21
 216.239.34.21
 216.239.36.21
 216.239.38.21


아래는 추가한 그림입니다.



설정을 마쳤으면 몇 시간이 지난 후에 3단계 과정을 다시 시도합니다. 설정이 완료되면 "내 홈페이지"가 잘 뜨는지 확인해 봅니다.


하위 도메인 연결
blog.example.com 과 같은 하위 도메인 연결은 CNAME 레코드 값 2개만 있으면 됩니다.

먼저 구글 블로그로 이동해서 앞서 설명한 1~3 단계를 설정해 줍니다. 여기서 4단계 과정은 독립 도메인에서만 필요한 부분이므로 생략해 주세요.

 

설정을 마쳤으면 "내 홈페이지"가 잘 뜨는지 확인해 봅니다. 


신고

홈페이지를 검색엔진에 등록하면 일단 반은 성공한거나 다름없습니다. “내 글이 노출”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 졌으니까요.

 

이제는 블로그에 글만 꾸준히 포스팅만 하면 되겠네? 과연 그럴까요? 이제부터 관리가 상당히 중요합니다. 그 반이 관리에 의해 판가름나니까요.

 

예를 들어 제목이 너무 길거나 동일한 글을 여러 개 포스팅 할 경우, 또는 스크랩 형식의 글이라면 저 품질로 평가받아 노출에 제한받을 수 있습니다.

 

자신의 글이 상위에 노출되고 싶어 하는 건 누구나 마찬가지입니다. 그래서 사용자는 동일한 글을 여러 개 포스팅해서라도 상위에 노출되고 싶어 합니다.

 

하지만 네이버나 다음, 구글의 입장에서는 어떨까요? 자신의 사이트에 동일한 글이 페이지 전체를 도배되고 있다면...? 지저분해 보이기도 하고, “이 사이트는 관리를 안하나?” 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네요. 나중에는 검색엔진에 대한 신뢰도도 떨어져 사용자는 더 이상 이용하고 싶어 하지 않게 됩니다.

 

그래서 검색 사이트의 관리자 입장에서 양질의 콘텐츠를 더 선호하고, 제목은 간단명료하면서 신뢰가 가는 사이트를 상위에 노출시켜 주고 싶어 합니다.

 

"[하보니와 함께 배우는 php 초보] CURL를 이용해 파일을 전송하는 방법을 배워 보세요!"

 

위 제목 보다는 아래 방법이 더 간단하고 깔끔해 보이죠? 제목이 너무 길거나 동일한 키워드가 연속으로 들어가면 노출빈도가 떨어지거나 노출되더라도 유입률을 높일 수 없습니다. 그래서 간단하면서 본문의 내용을 전달할 수 있는 함축적인 제목을 지정해 주세요.

 

“php - CURL를 이용해 파일 전송” 또는 “CURL를 이용해 파일 전송 - [하보니 php]”

 

다음, 네이버, 또는 구글은 나름대로의 방식으로 자료를 수집하여 상위에 노출시켜 줍니다. 여기서 사용자가 실수하기 쉬운 몇 가지를 소개해 봅니다.

 

  1. 트래픽(방문율, 클릭 수, 활동량)
    검색을 통해 클릭하여 방문한 수, 포스팅 수(활동량) 방문율을 합하여 상위에 노출시킬지 결정합니다.

    처음 php 블로그 활동을 할 때 1년 동안 무려 520여개의 글을 포스팅했습니다. 하루 평균 1.4개의 글을 포스팅한 샘인데, 활동량, 인지도, 방문율을 높이려면 많은 글이 필수라고 판단했습니다. 그렇다고 스크랩 형식으로 글을 작성한 것은 아닙니다.

  2. 기계적인 글
    기계적인 방법으로 포스팅된 글을 말합니다. 예를 들어 메인 블로그에 글을 등록하면 그 글이 페이스북, 트위터에 자동 포스팅되는 것을 말합니다. 기존 내용을 짜깁기한 것도 저 품질로 평가받아요. (요즘은 검색엔진도 AI가 달렸나?)

  3. 도배 글(스팸성 글)
    동일한 내용을 한 블로그나 여러 블로그에 걸쳐 중복해서 포스팅하면 신뢰도가 떨어집니다. 가능하면 중복글을 피해주세요.

  4. 낚시 글
    제목과 다른 내용을 담고 있으면 안 됩니다. 예를 들어 생활정보 내용인 줄 알고 들어왔더니 제품 홍보성 글만 가득하다면 신뢰가 말이 안 되겠죠?

  5. 스크랩 글
    뉴스/블로그/트위터 등 유용한 정보를 단순히 복사하여 붙여넣기 한 경우입니다.

  6. 키워드 활용
    키워드는 제목을 활용하되 중복되는 키워드는 피하고, 간단하게 표현해 주세요.

    “[하보니와 함께 배우는 php 초보] CURL를 이용해 파일을 전송하는 방법을 배워 보세요!” 라는 제목은 너무 길고 지저분해 보이죠? 클릭을 유도하기에도 1% 부족해 보이네요. 여기서 키워드란 무엇일까요?
    php에 대한 글이므로 “php“가 키워드가 됩니다. 그럼 무엇을 설명하려는 것일까요? CURL과 파일 전송에 대한 글이므로 “php / CURL를 이용한 파일 전송” 이렇게 글을 요약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하면 네이버나 다음에 글이 노출되어 제목이 짤려서 보이지 않고, 제목이 무엇을 전달하려는지 의도가 보이겠죠? 

여기서 서로가 원하는 게 무엇일까요? 검색사이트는 양질의 컨텐츠를 제공받고 싶어하고, 사용자는 노출되기를 원하므로 서로 보완해서 글을 포스팅하면 되겠습니다.

 


참고: http://www.webnoriter.com/bbs/board.php?bo_table=management_knowhow&wr_id=13


관련 글: 다음카폐 랭킹올리는 법

 

 

신고

◀ PREV : [1] : [2] : [3] : [4] : [5] : ... [310] : NEXT ▶